The Floorplan is an art book publishing house and offers an online platform for those whose practices are based in contemporary art to stand in solidarity with diverse voices. Originally used in architecture and building engineering to mean the layout of a structure from above, the term ‘floorplan’ generally means a map or guide of an exhibition indicating the artworks on display when used in an artistic context. The Floorplan aims to function as a guide to present diversity in contemporary art and to map out a new way to institutionalize contemporary art. By naming itself after a term used to signify physical and tangible space, it reconsiders the meaning of space in contemporary art and seeks possibilities of solidarity beyond the parameters of time and space in the ways in which it plays with the concept of platform, and ultimately attempts to investigate the ways to vary established artistic practices. Furthermore, the Floorplan approaches contemporary art as global content which is not restricted by its origin while also considering the significance of locality. All the content on the website will be written in both English and Korean.


Contacts

Instagram
Email

Networks

As the Floorplan aims to offer a platform for those whose practices are based in contemporary art to stand in solidarity with diverse voices, and to seek possibilities of solidarity beyond the parameters of time and space, we would like to collaborate with various practitioners in the world.


Co-Founders

  • Hyunjoo Byeon is a curatorial practitioner, writer, translator, and art book publisher.  

  • Boyoung Chang is a photo-historian whose research interests include modern Korean photography in the Cold War era and interactions of contemporary photographic and artistic practices among East Asian countries. With her dissertation, “Reconstructing the Nation: Contemporary Korean Photography since the 1990s,” she has obtained a Ph.D in Art History Department at Rutgers, The State University of New Jersey, and is currently working as a Postdoctoral Researcher in the Department of Art History at the University of Chicago. 

  • Youngju Lee is a freelance editor who has been working on various publications including books and magazines. 

  • Berlin based graphic designer Dokho Shin has been working on various publications as well as press materials for exhibitions and their graphics. 

더플로어플랜은 동시대 예술을 실천하는 이들이 연대하여 만든 출판사이자 온라인 플랫폼입니다. 건물의 평면도를 뜻하는 용어인 플로어플랜은 미술 기관에서 전시작품의 배치를 보여 주어 예술의 경험을 안내하는 지도로서 기능합니다. 여기에서 착안한 더플로어플랜은 다양한 예술 실천을 소개하고 논의하는 가이드 역할을 하며, 동시대 예술의 제도화 방식을 다각도로 구상하고 제안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더플로어플랜은 유형의 공간 없이 운영하며 예술에서 공간의 의미를 역설적으로 재고하고, 시·공간의 제약을 넘어 예술 실천가들이 연대할 수 있는 가능성, 기존의 예술 실천을 다양하게 변주할 수 있는 방식을 모색하려 합니다. 또한 동시대 예술의 지역성을 고려하면서도, 특정 지역에 한정되지 않는 글로벌 콘텐츠를 다루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모든 콘텐츠는 국문과 영문으로 병기될 예정입니다.

 

연락처

Instagram
Email 

 

판매처

『동시대 큐레이팅의 역사』
『리플렉션 스터디』 일반 도서
교보문고
알라딘
YES24
국립현대미술관 미술책방
스틸북스
더북소사이어티
더레퍼런스
인덱스

『동시대 큐레이팅의 역사』 일반 도서
보안책방

『동시대 큐레이팅의 역사』 e-book
리디북스
YES24

 

네트워크

더플로어플랜은 동시대 예술을 실천하는 이들이 시·공간의 제약을 넘어 연대할 수 있는 가능성을 찾고, 그러한 플랫폼을 제공하고 싶습니다. 이를 위해 세계의 다양한 실천가들과 협업하고자 합니다.

 

설립 멤버 소개

  • 변현주는 큐레토리얼 실천가로 글을 쓰고 번역을 하고 아트북을 출판한다.

 

  • 신덕호는 베를린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그래픽 디자이너로 출판물은 물론 전시 홍보물과 그래픽 작업 등을 한다. 

 

  • 이영주는 프리랜스 에디터로 단행본과 매거진의 경계를 넘나들며 다양한 작업을 진행 중이다. 

 

  • 미술사학자 장보영은 1990년대 이후의 한국 사진뿐 아니라 냉전 시대의 한국 사진이나 동아시아 국가들의 컨템포러리 사진과 미술 전반에 대해서도 연구하고 있다. 논문 「Reconstructing the Nation: Contemporary Korean Photography since the 1990s」로 미국 럿거스 뉴저지 주립대학교에서 미술사 박사를 취득하였고, 현재 시카고대학교 미술사학과에서 박사후과정 연구원으로 일하고 있다.

© 2020 The Floorplan, the authors, the artists
All rights reserved.

 

Design by
Dokho Shin

 

Website Programmed by
Yeseul Oh

 

Supported by
Seoul Foundation for Arts and Culture

더플로어플랜 웹사이트에 있는
모든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더플로어플랜과
해당 저자 및 예술가에게 있습니다.
© 2020 더플로어플랜, 저자 및 예술가

 

디자인 신덕호
웹사이트 프로그래밍 오예슬
후원 서울문화예술재단